우리나라 야립광고의 변화

디자인 이야기 2014. 2. 1. 10:00

 

 

안녕하세요 스마트엠입니다.

 

오늘이 벌써 설연휴의 마지막날입니다.

 

정말 눈깜짝할새에 다 지나가 버린것 같은데요,

 

다들 무사히 다녀오셨죠?

 

아 아직도 고속도로에서 힘든 시간을 보내고 계신 분들이 있을수도 있겠군요...

 

그럼 창밖에을 한번 내다 보세요.

 

제가 오늘 보여드리려고 하는 야립광고물들이 보일테니까요~

 

어떤 광고가 보이시나요?

 

저는 가장 기억에 남는 광고가 에이스침대와 박카스광고 인것 같아요.

 

제가 시골 내려갈때마다 맨날 보던 야립이였거든요.

 

예전과는 다르게 요즘엔 기존틀에서 벗어난 야립들이 많이 보이는것 같아요.

 

단순히 커서 잘보이는 광고물에서 벗어나  점점 디자인이 물들기 시작한 느낌이죠.

 

그럼 사진 봐보실게요~

 

 

 

 

 

                                                                                                  [출처_ 캐리어에어컨]

 

 

 

캐리어에어컨 광고입니다.

야립위에 펭귄 조형물들이 보이시나요?

문구보다 펭귄에 시선이 먼저 가면서 내용을 굳이 보지 않아도

에어컨광고임을 알수있을 뿐더러 시원한 느낌도 확 와닿는 느낌이네요.

 

 

 

 

 [

 

                                                                                                     [출처_ SP투데이]

 

                                                                                           [출처_ SP투데이]

 

 

 

트랜스포머3가 개봉할당시 진행됐었던 광고입니다.

개인적으로 영화 야립광고는 처음 보는데요,

보통 야립은 장기적으로 진행하는 경우가 많아서

이렇게 단기간의 홍보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물들은 거의 없습니다.

로봇이 움직이는듯한 입체적 디자인이 인상깊네요.

 

 

 

 

 

                                                                            [출처_ SP투데이]

 

 

실제 핸드폰과 같은 모양의 전광판안에 핸드폰 광고가 나오네요..

얼마전에 봤던 닭 캐릭터가 치킨을 먹고있던 전단지가 생각나네요.

 

 

 

 

 

                                                                            [출처_ SP투데이]

 

 

이것도 아까 봤던 캐리어에어컨 광고와 비슷한 방식으로 진행됐네요.

브라운관속 세상과 실제 현실세상이 혼동 될 정도로

고화질의 TV다, 머 이런걸 표현하는 거겠죠?

 

 

 

 

 

 

                                                                              [출처_ SP투데이]

 

이 야립은 기존에 가지고 있는 모양도 다르고,

입체적인 표현도 함께 줄 수 있는 형태네요.

개인적으로 디자인이 너무 노멀한 느낌이 있지만...

요즘엔 요런 간결한 디자인이 추세인 것 같더라구요.

 

 

 

 

이상 야립광고에 대해 살펴봤는데요,

 

어떠신가요?

 

그동안 무심코 지나쳐서 단순히 네모난 전광판만 있는줄 알았는데

 

이렇게 봐보니 색다르지 않나요?

 

다음번 포스팅엔 지하철 광고에 대해 해보려고 하는데요,

 

요즘 가장 '핫'한 매체가 아닌가 싶습니다.

 

워낙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고 여러가지 새로운 시도들도 많이 있는것 같더라구요.

 

그럼 남은 연휴 잘 마무리 하시길 바래요~

 

 

 

 

 

 

posted by 똑똑한 스마트엠